[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랑의 불시착’ 방송 화면./사진제공=tvN

‘사랑의 불시착’ 방송 화면./사진제공=tvN

가수 아이유가 tvN ‘사랑의 불시착’ OST의 마지막 주자로 나섰다.

‘사랑의 불시착’의 마지막 OST인 아이유의 ‘마음을 드려요’가 지난주 방송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됐다.

앞서 아이유가 ‘사랑의 불시착’ OST를 부른다는 소식이 전해진 후 어떤 노래로 드라마에 깊이를 더할지 기대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아이유는 드라마 ‘프로듀사’로 맺은 박지은 작가와의 인연으로 OST 작업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유가 노래한 ‘마음을 드려요’는 지난 13회에 처음으로 삽입됐다. 리정혁(현빈 분)이 윤세리(손예진 분)에게 반지를 건네주며 사랑을 약속하는 장면에서 처음으로 등장한 ‘마음을 드려요’는 서정적인 분위기를 더하며 깊은 울림을 선사했다.

‘사랑의 불시착’ 음악을 총괄하고 있는 남혜승 음악감독이 작사, 작곡한 이 곡은 아이유의 부드러운 목소리와 기타 선율이 어우러지는 잔잔한 도입부와 함께 시작한다. 이어 스트링과 함께 점점 빌드 업 되다 절정부분에서 어느 순간 노래가 멈추고 고요한 정적 속에 아이유의 목소리만으로 흘러가는 구간을 만난다. 이때 아이유의 특별한 감성과 독보적 분위기에 마음을 툭 내려앉게 만든다.

최근 ‘사랑의 불시착’은 북한에서 서울로 극의 무대를 옮겨오며 확 달라진 분위기와 리정혁과 윤세리의 애틋한 러브라인으로 열렬한 반응을 얻고 있다. 드라마에 삽입된 OST들도 호평을 얻고 있는 가운데 믿고 듣는 뮤지션 아이유가 참여한 ‘마음을 드려요’의 음원 출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사랑의 불시착’은 오는 토, 일요일 오후 9시 15회와 최종회가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