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산드라 오 SNS 트위터 캡처

사진=산드라 오 SNS 트위터 캡처

한국계 캐나나 배우 산드라 오가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의 아카데미 수상을 축하했다.

지난 10일(한국시간) 산드라 오는 자신의 SNS에 “축하한다 ‘기생충’. 한국인이라는 사실이 너무 너무 자랑스럽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선보인 베이지색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산드라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기생충’은 최우수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 등 4개 부문을 수상하며 최다 수상작에 등극했다.

시상식에서 ‘기생충’이 각본상 수상작으로 호명되자 산드라 오는 발을 동동 구르며 환호하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혀 화제를 모았다. ABC 드라마 ‘그레이 아나토미’로 스타 반열에 오른 산드라 오는 이날 분장상 시상자로 시상식에 참석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