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엄지원./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엄지원./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엄지원이 tvN 새 월화드라마 ‘방법’에서 존재감을 보여줬다.

엄지원은 지난 10일 처음 방송된 ‘방법'(연출 김용완, 극본 연상호)에서 사회부 기자 임진희 역을 맡았다.

진희는 진종현 회장의 정체를 파헤치는 열혈 사회부 기자다. 강한 근성과 집념 그리고 불의를 참지 못하는 정의감을 지닌 인물. 바른 사회를 꿈꾸지만 국내 최대 IT기업 포레스트를 수사하다 자신으로 인해 제보자가 사망하자 기자의 원칙을 넘어 악과 손을 잡는 파격적인 면모를 선보인다.

우연히 만난 소녀 백소진(정지소 분)로부터 ‘운명공동체’로 얽힌 진희가 앞으로 만날 인물들과 어떤 인연을 맺어나갈 것인지 기대를 모은다.

‘방법’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