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더보이즈. / 서예진 기자 yejin@

그룹 더보이즈. / 서예진 기자 yejin@

그룹 더보이즈가 “이번 새 음반을 통해서는 숨겨둔 본모습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10일 오후 2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정규 음반 ‘리빌(REVEAL)’의 쇼케이스에서다.

더보이즈의 이번 새 음반 ‘리빌’은 ‘드러내 보이다’라는 뜻으로, 타이틀곡 ‘리빌’을 비롯해 다채로운 장르의 총 9곡을 담았다.

‘리빌’은 팝 알앤비(R&B) 장르로, 반복되는 후렴구가 돋보인다. 안무는 안무가 최영준이 참여해 늑대의 행동 습성을 활용한 독특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안무를 완성했다.

더보이즈의 컴백은 지난해 8월 발표한 네 번째 미니음반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선우는 “많은 이들이 노력해서 만든 음반이다. 9곡 모두 사랑해주시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현재는 “지난 음반 때는 청량하고 밝은 모습을 보여드렸다면, 이번에는 숨겨둔 본모습을 드러낼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 팬들도 좋아해 줄 것이라고 믿는다”고 설명했다.

상연 역시 “우리의 반전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데뷔 후 가장 큰 변신을 했다. 다양한 분위기와 성장 가능성을 보여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더보이즈는 이날 오후 6시 각 음악 사이트에 새 음반을 발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