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강개리 / 사진제공=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강개리 / 사진제공=KBS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가수 개리 아들 하오가 파마에 도전한다.

오는 9일 방송되는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개리와 아들 하오는 헤어스타일 변신을 위해 미용실을 찾는다.

공개된 사진에는 하오가 파마를 하는 과정이 담겨있다. 생머리였던 하오가 헤어롤을 말고, 헤어캡을 하는 3단 변신 과정이 파마의 결과를 궁금하게 한다. 이어 커플 헤어캡을 맞춰 쓰고 시장으로 나온 개부자가 보인다.

아빠와 함께하는 둘째 날을 맞은 하오는 지금까지 아기들과는 달리 마이크를 체크하며 아침을 시작했다. 어디서 배운 건지 능숙하게 마이크를 다루는 하오의 모습이 현장을 초토화 시켰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하오는 그토록 다정하게 대하던 카메라 감독님에게카메라 꺼요라고 말하기도 했다고. 이에 하오가 갑자기 카메라와 낯을 가린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요즘 한창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빠져 있다는 개부자. 이날 역시 드라마를 시청하던 하오는 드라마 속 손담비(향미 역)가 파마를 하는 것을 보고 본인도 파마를 하겠다고 결심했다. 이에 개부자는 동네 미용실을 방문했다. 하오는 파마를 하던 중 미용실 사장님, 단골손님들과 폭풍 수다를 떨며 미용실 인싸에 등극했다고 한다.

이와 함께 미용실에서 친해진 할머니들을 위해 간식을 사러 나온 개부자의 시장 투어도 그려진다. 모르는 게 없는 26개월 하오의 시장 투어가 또 한 번 시청자들을 놀라게 할 전망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