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럽게’, 현천비앤비 프로젝트 기획...힙스터 게스트 등장

[연예팀] ‘자연스럽게’가 현천마을 살아보기의 꿈을 이뤄주는 현천비앤비를 새롭게 선보인다.

2월8일 방송되는 MBN ‘자연스럽게’에서는 현천마을 세컨드 하우스 집주인들인 전인화 허재 김종민이 게스트 황제성과 함께 현천비앤비 프로젝트를 기획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그동안의 구례 라이프 내공을 총동원해, 투숙객들의 구미가 당길 만한 즐길거리를 서로 제안한다.

현천비앤비에 숙박하면 현천마을의 상징과도 같은 공동 텃밭은 물론, 천연 약재가 듬뿍 들어간 김종민표 족욕탕, 아궁이 위에서 고기를 구워 먹을 수 있는 가마솥도 이용할 수 있다. 또 허재, 은지원, 김종민이 발굴해낸 지역 맛집 투어와 약초 채취를 비롯한 갖가지 체험도 풍부하게 마련됐다.

무엇보다 매력적인 포인트로 모든 연인 비밀 보장도 생겨 눈길을 끈다. 게스트로 왔지만 막일 담당이 된 황제성은 “몰래 사귀는 연예인 커플이 오더라도 철저히 지켜주는 것으로 하자”며 “방송에는 모자이크 처리해서 내보내는 걸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전인화는 그의 말에 진지하게 귀를 기울이며 현천비앤비 생활 규칙과 모든 연인 비밀 보장을 적었다고.

이런 가운데 현천비앤비의 첫 손님으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힙스터 게스트가 방문할 예정이다. 김종민은 “제가 예약을 직접 받았다. 하지만 누구인지는 말 못한다”고 말해 모두의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MBN ‘자연스럽게’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 된다.(사진제공: MB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