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백종원, 아내 소유진 자격증 자랑
"소유진은 자격증 부자" 김희철 '질투'

소유진 자격증 / 사진 =  '맛남의 광장' 방송 캡처

소유진 자격증 / 사진 = '맛남의 광장' 방송 캡처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아내이자 배우 소유진의 자격증을 자랑하고 나섰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김희철이 귤 비누를 만들기 위해 백종원의 집에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소유진은 김희철에게 "이거 하나 드시고 하실래요?"라며 뭔가를 건넸고, 한 입 베어 문 김희철은 "형수님, 너무하는 거 아니에요?"라며 화장실로 달려갔다. 소유진이 김희철에게 건넨 것은 귤과 똑 같이 생긴 귤 모형 비누였다.

백종원은 "생각해봤는데 와이프한테 배워서 숙제로 비누 만드는 법을 가르쳐주면 되지 않을까"라고 아이디어를 냈다. 이어 "우리 와이프가 자격증이 많다"며 소유진의 자격증을 자랑하기 시작했다.

연예계 대표 금손으로 유명한 소유진은 비누 공예, 향초, 아로마 테라피 등 각종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었다. 백종원은 "(아내가) 자격증 부자다"며 흐뭇해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