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연 오열 '너를 만났다' 시청 소감 전해
"게임하고 있던 남편도 같이 울었다"
김가연 오열 / 사진 = 한경DB

김가연 오열 / 사진 = 한경DB

방송인 김가연이 MBC 스페셜 다큐멘터리 '너를 만났다' 시청 소감을 전했다.

김가연은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이 새벽에 오열을 했다"며 "게임하고 있던 남편도 같이 울었다"는 글과 함께 '너를 만났다' 포스터를 올렸다.

그는 "너무 가슴 아프고, 진짜 뭐라고 말을 못 하겠다"며 "나도 아빠를 만나면 그냥 안아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너를 만났다'는 지난 6일 방송된 VR 휴먼다큐멘터리로 혈액암으로 세상을 떠난 딸을 가상현실 기술로 재회하는 故 나연 양의 엄마 장지성 씨의 이야기를 담았다.
김가연 '너를 만났다' 시청 소감 전해 / 사진 = '너를 만났다'  방송 캡처

김가연 '너를 만났다' 시청 소감 전해 / 사진 = '너를 만났다' 방송 캡처

3년 전 7살 어린 딸을 잃은 장씨가 VR로 재현된 딸을 어루만지며 눈물을 쏟는 모습은 시청자들도 같이 눈물짓게 했다. 장씨는 해당 방송에서 나연이와의 만남을 통해 위로와 함께 치유의 힘을 얻었다고 고백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