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교차로', 음악방송 4관왕
'인기가요' 1위로 트로피 추가
"항상 열심히 해서 좋은 노래 들려 드릴 것"
여자친구 컴백 /사진=변성현 기자

여자친구 컴백 /사진=변성현 기자

그룹 여자친구가 신곡 '교차로 (Crossroads)'로 1위 트로피를 추가했다.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는 지난 16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새 미니앨범 '회:래버린스(回:LABYRINTH)'의 타이틀곡 '교차로'로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지난 11일 SBS MTV '더 쇼'를 시작으로 Mnet '엠카운트다운', KBS2 '뮤직뱅크'에 SBS '인기가요'까지 음악방송 4관왕에 오르며, 음악방송 통산 63관왕을 기록했다.

멤버들은 "회사 식구분들, 멤버들 너무 감사하다. 항상 열심히 해서 좋은 노래 들려 드리겠다. 버디(Buddy)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교차로'는 이대로 머무를 것인지 앞으로 나아갈 것인지 어느 방향으로 가야할지 고민하는 소녀의 미묘한 마음을 교차로라는 단어에 빗대어 표현한 곡이다. 서정적인 멜로디에 여자친구만의 역동적인 느낌을 더한 안무, 한 치의 오차 없는 군무가 한층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만들어냈다.

특히 여자친구는 심장 박동을 표현한 동작부터 여섯 갈래로 길을 걷는 포인트 안무까지 복합적인 감정을 세밀하게 표현해내 눈길을 끌고 있다.
"빅히트 협업 만족스럽다"던 여자친구, 음악방송 4관왕 달성…통산 63관왕 기염

'회:래버린스'는 여자친구의 소속사 쏘스뮤직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의 레이블로 합류한 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앨범이다.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을 배출한 빅히트와 독창적인 퍼포먼스로 사랑받는 여자친구를 탄생시킨 쏘스뮤직의 시너지에 공개 전부터 기대감이 높았다.

빅히트 방시혁 대표는 수록곡 '래버린스'와 '프롬 미'의 작사 작업에 직접 참여하며 여자친구의 컴백에 힘을 실었다. 이 밖에도 아도라(ADORA), 프란츠(FRANTS) 등 빅히트 사단 프로듀서들이 앨범 작업에 함께했다.

앞서 여자친구 소원은 지난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개최한 쇼케이스에서 "방시혁 PD님을 비롯해 많은 프로듀서분들이 신경을 써주셨다. 방 PD님이 작사는 물론, 전체 프로듀싱에도 참여해주셔서 우리를 지지해주고, 응원해주는 느낌을 받았다. 처음 준비를 할 때부터 지금까지도 너무 만족하고 있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고 설렌다"고 말했다.
"빅히트 협업 만족스럽다"던 여자친구, 음악방송 4관왕 달성…통산 63관왕 기염

"빅히트 협업 만족스럽다"던 여자친구, 음악방송 4관왕 달성…통산 63관왕 기염

이어 유주도 "정말 감사하게도 많은 도움을 주셨다. 멤버들이 그 도움에 힘입어 더 열심히 하지 않았나 싶다"고 방시혁과 스태프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단, 향후 빅히트 소속 아티스트와의 협업 계획에 대해서는 "기획, 제작 관련은 다 회사에서 회의를 통해 결정되는 거라 사실상 우리에게는 이런 부분에 대한 정보가 전혀 없다"며 "우리는 일단 쏘스뮤직 소속이기 때문에 우리의 것을 더 하는 게 중요하지 않나 싶다"고 밝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