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성그룹 에이트 6년 만에 신곡으로 컴백
"해체 안했으니 재결합 아니야"
에이트 재결합 아닌 컴백 / 사진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에이트 재결합 아닌 컴백 / 사진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에이트가 6년 만에 컴백을 예고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측은 31일 오후 그룹 에이트의 컴백설에 대해 "맞다"며 "에이트는 해체를 한 것이 아니다. 6년 만에 컴백한다"라고 설명했다.

에이트는 이현, 백찬, 주희로 구성된 혼성그룹으로, 2007년 1집 'The First'로 데뷔한 이래 '심장이 없어', '잘가요 내 사랑'등의 많은 히트곡을 남기며 사랑받았다.

호소력 짙은 보컬과 특유의 감성 발라드 곡으로 대중에게 사랑받아 온 에이트는 지난 2014년 싱글 앨범 타이틀곡 '미치지 말자' 이후 활동을 쉬어 왔다.

6년 만에 다시 뭉친 에이트는 방시혁 프로듀서와 작곡가 원더키드의 지원사격을 받아 그시절 짙은 감성을 다시 보여줄 계획이다.

한편 에이트의 새 싱글은 오는 7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