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 붕어빵 시어머니와 케미 폭발
상상 초월하는 공통점도 발견
MBC '전지적 참견 시점' 홍현희 /사진=MBC 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홍현희 /사진=MBC 제공

개그우먼 홍현희가 시어머니와 남다른 케미를 자랑한다.

25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시댁에 방문하는 홍현희의 모습이 그려진다. 홍현희는 남편 제이쓴과 똑 닮은 시어머니와 환상의 입담을 선보일 예정이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 속 홍현희는 시댁에 방문해 시어머니와 즐겁게 대화를 나누고 있다. 모녀처럼 알콩달콩 식사를 준비하는 두 사람의 모습은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날 홍현희와 시어머니는 세상 호탕한 '티키타카'를 선보인다. 거침없이 대화를 주고받는 홍현희와 시어머니의 모습은 고부관계로 보이지 않을 정도란 평가를 받았다. 두 사람의 손발이 척척 맞는 입담 덕분에 현장에는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는 후문이다.

이 과정에서 홍현희와 시어머니의 의외의 공통점이 공개된다. 자신의 젊은 시절을 회상한 시어머니가 홍현희와 닮은 점이 있다며 폭탄 고백을 한 것이다. 과연 현장을 초토화시킨 두 사람의 공통점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홍현희와 시어머니의 웃음유발 티키타카는 이날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