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지 (사진=해당영상 캡처)

예지 (사진=해당영상 캡처)


가수 예지가 숨겨놓았던 매력을 대방출한다.

지난 23일 예지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신곡 ‘My gravity’(마이 그래비티)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예지는 우거진 나무들 사이를 걸어가며 독보적인 분위기를 자랑하는 가하면, 자유분방한 모습부터 몽환적인 자태까지 무한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특히 웅장하면서도 신비스러운 멜로디는 예지의 변신을 알리고 있으며, 후반에 흘러나오는 예지의 음색은 남다른 가창력을 예고하며 눈길도 끌고 있다.

예지는 이번 앨범을 시작으로 솔로 아티스트 면모를 다시 한 번 뽐낼 예정이다. 예지가 직접 작사에 참여한 건 물론, 숨겨놓은 가창력과 한층 더 물오른 감성으로 꾸준히 이어질 신선한 모습을 예고하고 있다.

현재 예지는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예지만의 변신이 엿보일 ‘My gravity’는 오는 3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