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팬 인스타그램 계정에 직접 댓글로 호소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 부탁드린다"
공효진 인스타그램 논란 / 사진 = 한경DB

공효진 인스타그램 논란 / 사진 = 한경DB

배우 공효진이 팬계정에 올린 댓글이 때 아닌 논란에 휩싸였다.

최근 공효진의 한 팬은 SNS에 KBS2 드라마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을 게재했다. 이에 공효진 지난 22일 자신의 팬 A씨의 SNS 계정을 찾아가 직접 댓글을 달았다.

공효진이 직접 해당 계정에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돼요? 부탁할게요”라는 댓글을 적은 것. 공효진의 댓글을 확인한 A씨는 “공 배우님. 그렇게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댓글에 답했다.

해당 팬은 이외에도 SNS에 공효진이 출연했던 드라마의 짧은 영상을 지속적으로 게재해 오고 있었다. 다른 네티즌이 “꽁(팬들이 공효진을 부르는 애칭) 댓글을 받으셨다니 한편으로는 부럽네요”라고 댓글을 남기자 “사실 너무 슬퍼요”라며 “공배우에게 죄송하네요. 하여튼 좋은 뜻으로 응원 다시할게요. 고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일각에서는 드라마를 사랑하는 팬에게 공효진이 과한 요구를 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공효진 인스타그램 / 사진 = A씨 인스타그램 캡처

공효진 인스타그램 / 사진 = A씨 인스타그램 캡처

한편 공효진은 지난해 11월 종영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출연, ‘2019 KBS 연기대상’에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