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옥택연이 2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새 수목 미니시리즈 '더 게임 :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 노영섭)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연희, 옥택연, 임주환 주연의 '더 게임 : 0시를 향하여'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 '태평'과 강력반 형사 '준영'이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22일 첫 방송 예정이다.
HK영상|'캡틴코리아'라 불리던 옥택연, 더 늠름하고 여유 있는 모습으로 '더 게임' 등장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