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정보' (사진=방송 화면 캡처)

'생생정보' (사진=방송 화면 캡처)


'생생정보'에서 갈비가 통째로 들어간 해물갈비짬뽕이 시청자들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21일 방송된 KBS2 '생생정보' 코너 '기다려야 제맛'은 갈비탕과 해물탕의 맛을 한번에 느낄 수 있는 별미 맛집을 소개했다.

전북 무주에 위치한 이곳은 한 달 매출 1억에 달하며 양념한 소갈비에 낙지 한 마리와 해산물이 푸짐하게 들어가 있어 눈길을 끈다. 면에는 무주 특산물인 천마가 밀가루와 함께 들어가 면의 잡냄새를 줄이고 부드러움을 살렸다.

평일에는 150그릇, 주말에는 300그릇만 한정판매를 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