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리끼리’ 박명수 “새로운 멤버들, 새로운 웃음 줄 것”

[오서린 기자] ‘끼리끼리’ 박명수가 리얼 버라이어티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월21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MBC 1층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예능 프로그램 ‘끼리끼리’의 제작발표회가 개최돼 한영롱 PD, 노승욱 PD, 박명수, 장성규, 인교진, 이수혁, 은지원, 황광희, 이용진, 하승진, 정혁, 김성규가 참석했다.

박명수는 이날 “리얼 버라이어티를 공중파에서 새로운걸 찾는게 어렵다. 새로운 캐릭터와 인물이 나오고 독특한 웃음을 주는게 현실적으로 가장 바람직하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10명을 보면 후배들 중에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분들이 많다. 친해지기 시작하고 서로 싸울 수도 있는데 독특한 게 나올 것 같다. 이 안에서 즐거움이 많이 나오면 편집에도 즐거움이 있을 것”고 설명했다.

그는 또 “새로운 멤버들이 새로운 웃음을 줄 것이다. 이제 멤버들끼리 좀만 더 친해지면 이 사이에서 재미난 게 있을 것 같다”고 덧붙여 ‘끼리끼리’가 선사할 웃음에 기대를 높였다.

한편, MBC 새 예능 ‘끼리끼리’는 26일 오후 5시 첫 방송 된다.(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