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개그맨 유재필./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개그맨 유재필./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개그맨 유재필./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개그맨 유재필이 ‘또한번 엔딩’으로 첫 연기 도전에 나선다.

유재필은 오는 2월 8일 방송되는 ‘또한번 엔딩’에 출연한다. ‘또한번 엔딩’은 2018년 ‘이런 꽃 같은 엔딩’, 2019년 ‘최고의 엔딩’에 이은 플레이리스트의 세 번째 엔딩 시리즈 작품. 앞서 두 드라마는 연애와 결혼에 대한 남녀의 생각과 고민을 현실적으로 그려내 큰 사랑을 받았다.

유재필은 ‘또한번 엔딩’에서 박큐(박큐레이터) 역을 맡는다. 박큐는 인영(조수민 분)의 사수이자 죽이 잘 맞는 콤비다.

SBS 1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유재필은 SBS ‘본격연예 한밤’의 리포터로 활약하며 순발력과 재치를 뽐내왔다. 또 ‘인싸 되는 법’ ‘클라쓰(CLASS)’ 등 두 개의 미니앨범을 발표하며 가수로도 활동했다.

‘또한번 엔딩’은 2월 8일부터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플레이리스트 유튜브, 네이버 시리즈온에서 방송된다. 2월 15일부터는 MBC 드라마 채널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