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영 (사진=이준영 인스타그램)

이준영 (사진=이준영 인스타그램)


이준영은 오늘 16일 자신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SBS’굿캐스팅’ 대본을 들고 찍은 인증샷을 깜짝 공개하며 근황을 전했으며, “열심히 촬영 중이니 조금만 기다려 주세요’라는 멘트와 함께 게재해 올 상반기 방영될 SBS 새 드라마 '굿캐스팅'에 잘나가는 톱스타 ‘강우원’ 역으로 출연할 이준영의 모습을 벌써부터 팬들에게 기대감을 높여가고 있다.

이준영이 출연하는 SBS 새 드라마 '굿캐스팅'은 한 때 잘나가던 국정원 블랙요원이 서서히 밀려나 현장요원으로 차출돼 위장잡입하며 벌어지는 블랙 코미디 장르며, 이준영은 잘나가는 톱스타 '강우원' 역으로 배우 유인영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또한, 매번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주연 출연작 모두 호평 받아왔던 이준영이 새롭게 선보일 까칠한 톱스타 '강우원'역할을 어떻게 소화하며 표현해낼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이준영은 OCN'미스터 기간제'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호평받아왔으며 ‘굿캐스팅’에 이어 차기작 KBS예능드라마 '나래, 박차오르다', ‘아이돌 주치의’까지 3작품의 주연을 확정지으며 대세 배우로 떠올랐다. 또한,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앵콜 공연 출연까지 확정지으며 올 한 해도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