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맛남의 광장’ 스틸컷./사진제공=SBS

‘맛남의 광장’ 스틸컷./사진제공=SBS

‘맛남의 광장’ 스틸컷./사진제공=SBS

SBS ‘맛남의 광장’이 여수에서 새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16일 방송되는 ‘맛남의 광장’ 여수 편에서는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이 휴게소가 아닌 공항 식당에서 신메뉴를 선보인다.

멤버들은 여수공항에서 여수의 특산물인 갓김치를 활용한 ‘맛남 갓돈찌개’를 선보인다. 돼지고기와 갓김치의 환상적인 조화에 맛을 본 손님들마다 호평을 아끼지 않는다. 이와 함께 선보인 ‘맛남 멸치 비빔국수’도 멸치의 고소한 맛이 어린 손님들에게 큰 인기를 끈다.

규모가 휴게소보다 작은 공항 식당의 특성상 멤버들이 모든 설거지를 직접 해야 했던 이번 영업에서는 ‘깔끔이‘ 김희철이 설거지 담당을 자처한다. 요리보다는 설거지가 즐겁다는 그는 “주방의 주인은 나”라며 백종원에게 호통을 치고, 설거지통에 토치를 잘못 넣은 범인까지 색출하는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보인다.

김희철은 110인분에 가까운 설거지를 거뜬히 해내며 트로트부터 소유진의 데뷔곡까지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부른다. 보는 이들의 흥을 돋울 김희철 표 ‘설거지 노래방’은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낯선 환경에서도 침착한 모습을 보인 ‘양 선배’ 양세형과 손님들의 아기까지 봐주며 업그레이드된 홍보 요정으로 활약한 김동준까지 제 몫을 톡톡히 해낸다. ‘농벤져스’의 든든한 수장 백종원과 함께한 여수에서의 좌충우돌 장사 이야기는 16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맛남의 광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