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성환 (사진=다인엔터테인먼트)

구성환 (사진=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구성환이 ‘99억의 여자’에 이어 ‘스토브리그’까지 출연을 확정하며 활발한 연기행보를 이어간다.

구성환은 오는 17일 방송되는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 드림즈의 컨디셔닝 코치 제안을 받는 헬스트레이너 이준모로 등장하며 극의 재미와 활기를 더할 예정이다.

구성환이 연기하는 이준모는 연예인들이 줄을 서서 코치를 받을 정도로 잘 나가는 억대 연봉 스타 트레이너로, 과거 드림즈가 준우승했던 당시 컨디셔닝 코치로 활약했던 인물이다.

구성환은 영화 ‘포화 속으로’ ‘26년’ 웹 무비 ‘통 메모리즈’ 시트콤 ‘연남동 539’ 등 다양한 작품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하며 연기를 인정받은 배우다. 특히 최근 KBS2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 건달 출신 사업가로 흑곰 역으로 숨 막히는 카리스마와 긴장감을 높이는 열연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스토브리그’에서 헬스트레이너로 변신하는 구성환은 억대 연봉을 자랑하는 이준모가 드림즈의 재건을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는 신임 단장 백승수(남궁민 분)와 운영팀장 이세영(이세영 분)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만들어 낼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 토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