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기윤 (사진=카라멜이엔티)

성기윤 (사진=카라멜이엔티)



배우 성기윤이 현 소속사 카라멜이엔티와 재계약을 체결하며 의리 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카라멜이엔티 측은 15일 “배우 성기윤과 최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황주혜 대표는 “성기윤 배우와는 회사 창립 초창기부터 인연을 맺으며 쌓아온 신뢰와 끈끈한 믿음이 있는 관계다. 앞으로도 서로의 더 큰 발전을 위해 든든한 조력자가 될 예정이며, 다시 한번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밝혔다.

성기윤은 오랫동안 뮤지컬 배우로서 활동하던 중 카라멜이엔티와 계약을 체결, 이후 브라운관과 스크린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다양한 작품에서 활동을 해온 바 있다.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60일, 지정생존자’ ‘아름다운 세상’ ‘남자친구’ ‘슈츠’ 등에서 선이 굵은 연기와 카리스마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한편 성기윤이 재계약을 체결한 카라멜이엔티에는 배우 정영주, 박동하, 박근록, 안미나, 이경욱, 고동옥, 한지원, 이재인이 소속돼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