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게임’ 고수, 국정감사 현장 스포트라이트 받은 이유는?

[연예팀] ‘머니게임’ 고수가 국정감사 현장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아 관심을 집중시킨다.

tvN 새 수목드라마 ‘머니게임(극본 이영미, 연출 김상호)은 대한민국의 운명이 걸린 최대의 금융 스캔들 속에서 국가적 비극을 막으려는 이들의 숨 가쁜 사투와 첨예한 신념 대립을 그린 드라마다.

고수는 극중 대한민국 최고 경제학자의 아들이자 국가 최대의 경제위기를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소신파 경제관료 채이헌 역을 맡아 강직한 카리스마를 뽐낼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 고수는 국정감사 현장에서 계획에 없던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그의 심각한 표정은 처한 상황이 예사롭지 않음을 느끼게 하고, 굳게 다문 입만을 주목하고 있는 취재진의 모습은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과연 국정감사 현장에서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또한 고수에게는 대체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이 폭등한다.

고수는 앞선 인터뷰를 통해 “극 초반에 시청자분들께서 스토리에 확 몰입하실 수 있는 포인트가 있다”고 귀띔했고, 허재를 연기하는 이성민은 “모든 회차가 정말 재미있지만 1-2부는 완전히 휘몰아친다. 이 드라마의 큰 화두를 던지는 회이기도 하다. 무조건 보셔야 한다”고 강력 추천했다. 첫 회부터 센세이션한 전개를 예고하고 있는 ‘머니게임’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은 금일(15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 된다.(사진제공: tvN)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