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봉선 L사에서 받은 스마트폰 선물 공개
'신봉선 휴대전화'로 불리며 '홍보 특수'
신봉선 / 사진 = 한경DB

신봉선 / 사진 = 한경DB

개그우먼 신봉선이 L사로부터 휴대전화 선물을 받아 눈길을 끈다.

14일 신봉선은 자신의 SNS에 "내가 쓴 휴대폰 중에 가장 날 오래 버텨줬다. 첫 스마트폰부터 잊지 못할 거야"라는 설명을 덧붙였고 더불어 L사로부터 휴대전화기기 선물을 받은 사실을 공개했다.

앞서 신봉선은 채널A 예능 '특급주무관'에 출연해 50m 높이의 흔들 다리에서 뛰어가다 휴대전화를 아래로 떨어뜨렸다.

완전히 파손됐을 것이라는 염려와는 달리 해당 휴대전화기가 손상 하나 없이 멀쩡하게 발견이 되자, 온라인 상에는 '어느 기종이기에 그렇게 튼튼하냐'는 문의 댓글이 빗발쳤다.
신봉선 선물공개 / 사진 = 신봉선 SNS

신봉선 선물공개 / 사진 = 신봉선 SNS

이로 인해 신봉선이 사용하던 L사의 휴대전화기기는 의외의 포인트에서 내구성을 인정받으며 '신봉선 휴대전화'로 불리면서 '홍보 특수'를 누리게 됐다.

이에 L사는 신봉선에게 최신기종의 신제품을 스마트폰을 선물하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