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예능 ‘금요일 금요일 밤에’ 제작진인 김대주 작가(왼쪽부터), 장은정 PD, 나영석 PD./ 사진제공=tvN

tvN 예능 ‘금요일 금요일 밤에’ 제작진인 김대주 작가(왼쪽부터), 장은정 PD, 나영석 PD./ 사진제공=tvN

tvN 예능 ‘금요일 금요일 밤에’ 제작진인 김대주 작가(왼쪽부터), 장은정 PD, 나영석 PD./ 사진제공=tvN

tvN 예능 ‘금요일 금요일 밤에’를 연출한 나영석 PD가 코너 중 하나인 ‘체험 삶의 공장’은 장성규가 출연하는 콘텐츠 ‘워크맨’과는 다르다고 말했다.

10일 오후 2시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금요일 금요일 밤에(이하 ‘금금밤’)’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이날 발표회에는 나 PD, 장은정 PD, 김대주 작가가 함께했다.

‘금금밤’은 노동, 요리, 과학, 미술, 여행, 스포츠 등 각기 다른 소재를 10분 가량의 코너, 즉 ‘숏폼(Short-form)’로 구성해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코너들의 이름은 ‘체험 삶의 공장”아주 특별하고 비밀스런 내 친구네 레시피”신기한 과학나라”신기한 미술나라”이서진의 뉴욕뉴욕”당신을 응원합니당’이다.

나 PD는 “‘체험 삶의 공장’은 ‘워크맨’의 유튜브적인 톤하고 다르다. 또 비슷한 이름인 예능 ‘체험 삶의 현장’하고의 톤과도 다르다”고 했다.

나 PD는 “‘체험 삶의 공장’은 공장에서 일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보여준다. 웃음과 감동이 있고 지식과 정보가 교차한다”며 “‘워크맨’은 국내 어떤 방송국도 못 따라가는 대한민국 원톱”이라고 덧붙였다.

‘금금밤’은 이날 밤 9시 10분부터 첫 회가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