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가수 닐로 / 사진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가수 닐로 / 사진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가수 닐로 / 사진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음원 사재기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닐로가 악플에 대한 심경을 고백했다.

닐로는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걱정해주시는 분들, 저는 괜찮아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차마 입에 담지 못할 말들도 그저 덤덤하네요. 한 두번인가요. 그런 분들도 저를 욕하되 제 음악을 욕하지 말아주세요. 부족하더라도 다 진심을 담아 만든 음악입니다”라고 적었다.

그는 또 “순위가 뭐가 중요하다고. 믿으시든 안 믿으시든 안 했습니다. 바닐로를 포함한 걱정해주시는 분들 걱정하지 않으셔도 돼요. 잘 쉬고 좋은 음악으로 보답할게요”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팬들은 “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겁니다” “닐로님 음악에서 진심을 담은 담담함 느꼈어요. 멀리서 늘 응원해요” “좋은 노래로 보답해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다음은 닐로의 인스타그램 게시글 전문.

걱정해주시는 분들, 저는 괜찮아요

차마 입에 담지 못할 말들도 그저 덤덤하네요,

한 두번인가요, 그런 분들도 저를 욕하되 제 음악은 욕하지 말아주세요. 부족하더라도 다 진심을 담아 만든 음악입니다.

순위가 뭐가 중요하다고, 믿으시든 안믿으시든 안했습니다. 바닐로를 포함한 걱정해주시는 분들 걱정하지 않으셔도 돼요,!잘 쉬고 좋은 음악으로 보답할게요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