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디스크어워즈' 한예슬(사진=방송 화면 캡처)

'골든디스크어워즈' 한예슬(사진=방송 화면 캡처)


한예슬이 파격적인 모습으로 대중앞에 섰다.

5일 오후 ‘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 음반 부문 시상식이 서울시 구로구 고척동 스카이돔에서 열렸다.

이날 한예슬은 틱톡 골든디스크의 인기상 시상자로 참석했으며, 화려한 오프숄더 드레스를 착용하고 독특한 컬러 렌즈와 코걸이를 끼고 등장했다.

한예슬은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게 어렵고 쉽지 않은 일인 것 같다. 늘 새로운 콘셉트를 보여주는 아티스트분들이 너무 멋있다. 그 아름다운 도전을 응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골든디스크어워즈는 1986년에 1회를 시작해 34년간 이어져오고 있으며 JTBC와 JTBC2, JTBC4로 생중계됐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