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황민현 인스타그램

/사진=황민현 인스타그램

/사진=황민현 인스타그램

그룹 뉴이스트의 민현이 펭수와 만났다.

민현은 5일 자신의 SNS 계정에 “펭-하”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민현은 펭수와 나란히 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한 손을 번쩍 들어 올린 채 인사를 하고 있다. 특히 민현의 세련된 미모가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이날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이하 ‘2020 골든디스크’)에 참석했다. 펭수는 베스트 O.S.T의 시상자로 나섰다.

민현이 속한 뉴이스트는 ‘2020 골든디스크’에서 본상과 코스모폴리탄 아티스트 상을 얻으며 2관왕을 차지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