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사진=방송캡처)

방탄소년단 (사진=방송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이 뉴욕 타임스퀘어 무대를 꾸몄다.

방탄소년단은 31일(이하 현지시간)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열리는 미국 최대 연말 맞이 쇼 ABC '딕 클라크스 뉴 이어스 로킹 이브 위드 라이언 시크레스트 2020'(Dick Clark’s New Year’s Rockin’ Eve with Ryan Seacrest 2020, 이하 뉴 이어스 로킹 이브) 공연에 출연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메이크 잇 라이트'와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두 곡으로 무대를 선보였다. 이들은 검은색 슈트와 캐주얼한 의상을 입고 뉴욕 한복판에서 공연을 꿈며 시선을 사로잡았고, 현지 팬들이 열광하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앞서 2017년 '뉴 이어스 로킹 이브' 무대에 올랐던 방탄소년단은 올해 한국 가수로는 처음으로 두 번째 참석을 확정 지었다.

한편 이날 뉴욕 타임스스퀘어 무대에는 포스트 말론(Post Malone), 샘 헌트(Sam Hunt), 앨라니스 모리셋(Alanis Morissette)과 브로드웨이 뮤지컬 ‘재기드 리틀 필(Jagged Little Pill)’의 출연자 등이 함께 참여한다. 또한 방송인 라이언 시크레스트(Ryan Seacrest)와 배우 루시 헤일(Lucy Hale)이 호스트로 나선다. 이번 공연은 미국 ABC 방송에서 생중계된다. 국내에서는 Mnet에서 독점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