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KBS2 ‘2019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2019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2019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김소현·장동윤, 유준상·신동미, 강하늘·공효진, 오정세·염혜란, 김명수·신혜선, 김정난·장현성이 ‘2019 KBS 연기대상’ 베스트커플상을 수상했다.

31일 밤 서울 여의도동 KBS홀에서 열린 ‘2019 KBS 연기대상’에서 김소현·장동윤, 유준상·신동미, 강하늘·공효진, 오정세·염혜란, 김명수·신혜선, 김정난·장현성이 베스트 커플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조선로코-녹두전’에서 동주(김소현 분)와 녹두(장동윤 분)의 눈코입 키스 장면이 큰 화제가 됐다. 장동윤은 화제의 눈코입 키스 장면이 나간 후 “선배들이 연락이 와서 진하게 했어야 했느냐고 하더라. 김소현은 “녹두와 동주가 조선시대치고 키스가 많았다. 새로운 시대를 열었던 친구들이라 괜찮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