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끼남' 강호동, 가장 맛있는 라면 레시피 공개
상암동 분식집 라면 '먹방' 예고
'라끼남' 제작진 "강호동 가장 자주 찾는 장소에서 라면 먹어"
'라끼남' 강호동/사진=tvN '라끼남'

'라끼남' 강호동/사진=tvN '라끼남'

'라끼남' 강호동이 이번엔 콩나물라면과 황금 조합 음식들을 소개한다.

tvN '라끼남'은 27일 방송을 앞두고 "강호동이 일터가 있는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에서 라면을 맛보는 모습이 그려진다"고 예고했다. 지난 방송에서 산행을 마친 강호동이 이번엔 일상에서 라면 먹방을 선보이는 것.

'라끼남'은 전국 방방곡곡을 돌면서 가장 맛있는 상황에 가장 맛있는 라면을 끼리(끓여) 먹으며 올겨울을 뒤집어 놓을 극강의 오감 자극 모험 판타지. 강호동이 직접 대한민국 곳곳을 돌아다니며 가장 맛있는 라면을 누구보다도 맛있게 먹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방송국 지하에 위치한 분식집을 첫 방문한 강호동이 시원한 맛이 일품일 '콩라물라면'을 먹으며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 다른 사람이 끓여주는 라면을 먹은 강호동이 어느 촬영 때보다 행복해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오늘 라면과 영혼의 짝을 이룰 메뉴로는 김밥과 어묵꼬치가 등장한다. 실패할 수 없는 조합으로 익히 알려진 김밥에 겨울철에 특히 많은 사랑을 받는 어묵꼬치의 조합이 눈을 즐겁게 할 전망이다.

'라끼남' 제작진은 "강호동이 요즘 가장 자주 찾는 일터 상암동에서 라면을 먹는다. 오늘의 라면은 가장 기본에 가까운 라면이지만 실패하지 않는 라면이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에게 인정받는 메뉴가 오늘 방송에서 그려질 예정"이라고 예고했다.

한편 '라끼남'은 매주 금요일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