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하, 겨울 감성으로 돌아온다…내달 6일 새 미니앨범

가수 윤하(31)가 올여름 선보인 미니앨범에 이어 '겨울 감성' 앨범으로 돌아온다.

27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윤하는 내년 1월 6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앨범 '언스테이블 마인드셋'(UNSTABLE MINDSET)을 발매한다.

윤하는 지난 24일과 25일 치른 연말 콘서트 '윈터 플라워'에서 이번 앨범 수록곡 중 하나인 '26'을 공개했다.

소속사는 27일 윤하가 눈 속에서 꽃잎을 들고 카메라를 응시하는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새 앨범은 지난 7월 발표한 미니앨범 '스테이블 마인드셋'과 연작이다.

전작에서는 감성적 발라드인 타이틀곡 '비가 내리는 날에는' 등이 사랑받았다.

소속사는 "여름을 촉촉하게 만들어 준 비 테마에 이어 '언스테이블 마인드셋'으로 짙어진 윤하 표 겨울 감성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2004년 일본에서 열일곱 살에 데뷔해 '오리콘 혜성'으로 떠오른 윤하는 '비밀번호 486', '혜성', '오늘 헤어졌어요', '기다리다' 등 다양한 장르 히트곡을 내며 대표적 여성 보컬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로 활약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