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본격연예 한밤’의 장나라./사진제공=SBS

‘본격연예 한밤’의 장나라./사진제공=SBS

‘본격연예 한밤’의 장나라./사진제공=SBS

최고 시청률 13.9%를 기록하며 월화드라마 1위를 달리고 있는 SBS ‘VIP’의 주역인 배우 장나라가 ‘본격연예 한밤’에 출연한다.

러블리한 모습을 벗어던지고 흑화된 모습으로 연기 변신에 성공한 장나라를 광고 촬영현장에서 만났다. 그는 광고 촬영현장에서도 변치 않는 동안 외모와 사랑스러운 미소를 보여줬다. “장나라의 시간만 거꾸로 가는 것 같아요”라는 큐레이터의 말에 그는 동의의 말 대신 망언을 쏟아냈다. 그의 망언 퍼레이드로 현장에 있던 모든 이들은 충격에 빠졌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과거 ‘한밤’과의 첫 인터뷰 화면을 통해 그의 방부제 미모를 확인할 수 있었다. 2001년 한밤과의 단독 인터뷰에서 당차고 비장한 목소리로 입을 열었던 장나라. 그는 너무 솔직했던 자신의 과거 인터뷰를 보고 주저앉으며 당황했다. “차라리 저를 죽이시면 안 될까요?”라고 말할 정도로 그를 빵 터지게 만든 인터뷰는 어떤 모습이었을지 기대를 모은다.

유쾌하고 명랑한 로맨틱 코미디부터 독박 육아에 지친 엄마와 독기 오른 여인까지 다양한 캐릭터들을 무리 없이 소화하는 장나라. 따로 불리고 싶은 호칭이나 별명이 있냐고 묻자 장나라는 “계속 재발견되는 배우가 되는 게 꿈”이라고 대답해 앞으로의 행보를 더욱 기대하게 했다.

장나라와의 유쾌한 인터뷰 현장은 24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본격연예 한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