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출연 확정
이제훈 표 휴머니즘 기대
이제훈,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출연 확정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

이제훈,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 출연 확정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

배우 이제훈이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이하 ‘무브 투 헤븐’)로 돌아온다.

‘무브 투 헤븐’은 후견인 '상구'와 아스퍼거 증후군이 있는 ‘그루’가 유품정리업체를 운영하면서 죽은 이들이 남긴 이야기를 풀어내는 과정을 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이제훈은 얼떨결에 극 중 유품정리업체인 ‘무브 투 헤븐’을 이끌게 되는 주인공 '상구' 역을 맡았다. 상구는 거친 행동 속에 숨겨져 있는 외로운 내면을 가진 인물로, 조카와 생활하며 서서히 삶의 따뜻한 면을 알아가게 된다.

‘무브 투 헤븐’은 영화, 드라마 등 매 작품마다 깊이 있는 연기를 보여주며 ‘믿고 보는 배우’로 활약 중인 이제훈의 1년 만의 드라마 복귀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제훈은 2018년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설렘을 유발하는 대사와 눈빛, 상대의 상처를 보듬고 성장하게끔 이끄는 모습을 밀도 있게 그려내며 설렘, 힐링, 감동이 어우러진 ‘휴먼 멜로’ 장르를 만들었다.

한편, 이제훈은 최근 영화 '컬렉터(가제)' 촬영을 마쳤으며 영화 '사냥의 시간'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