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사진=JTBC)

한끼줍쇼 (사진=JTBC)



여진구와 임시완의 등장에 하와이가 들썩였다.

18일(수)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는 하와이 특집 2탄으로 꾸며지며 배우 여진구와 임시완이 밥동무로 출연한다. 두 사람은 미주지역 독립운동의 요람이자 전초기지인 하와이에서 섬 곳곳에 남아있는 독립 역사의 흔적을 따라 뜻 깊은 한 끼 여정을 떠난다.

이날 밥동무로 나선 여진구와 임시완은 드라마 ‘해를 품은 달’에 함께 출연한 절친으로 알려져 있다. 여진구는 임시완을 보자 달려가 안기며 훈훈한 브로맨스를 선보였다. 또한 두 사람은 둘 다 애주가임을 밝혔다. “술을 좀 하냐”고 묻는 이경규의 질문에 임시완은 “저는 사실 너무 좋아한다”라며 부끄러운 듯 고백했고, 여진구는 “제 팬 분들은 제가 술을 얼마나 좋아하는지 안다. 잘 마시지는 못하지만 분위기나 술 자체를 좋아한다”며 절친 다운 공통의 취미(?)를 공개했다.

또한 여진구와 임시완은 한인 동포들을 만나기 위해 찾아간 하와이주립대학에서 한류 파워를 입증했다. 촬영 중이던 여진구와 임시완을 발견한 현지 학생들이 능숙한 한국어로 “여진구”, “임시완” 이라고 부르며 알아보는가 하면, 여진구의 최신 작품 ‘호텔 델루나’까지 알고 있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하와이를 사로잡은 여진구와 임시완의 한 끼 도전 모습은 오는 18일(수)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한끼줍쇼’ 하와이 특집 2탄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