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단막극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에 출연하는 배우 김기남. /사진제공=콘텐츠UK

tvN 단막극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에 출연하는 배우 김기남. /사진제공=콘텐츠UK

tvN 단막극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에 출연하는 배우 김기남. /사진제공=콘텐츠UK

배우 김기남이 배우 오정세와의 브로맨스 케미를 예고했다. tvN 단막극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에서다.

내년 1월 1일 방송되는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는 남편에게 걸려오는 김희선의 전화에 바람을 의심하는 아내가 맞바람 작전을 펼치는 이야기를 담았다.

김기남은 극 중 김진묵(오정세 분)의 오랜 절친인 형구를 연기한다. 형구는 자신의 아내가 바람을 피웠던 당시의 경험담을 바탕으로 인생 최대의 위기를 맞은 진묵의 조력자로 활약할 예정이다.

김기남은 ‘슬기로운 감빵생활’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보이스’ ‘국민 여러분!’ ‘청일전자 미쓰리’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해 존재감을 알렸다. 최근에는 TV조선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에서 사기조작단의 타깃이 된 인터폴 수배자 역으로 깜짝 출연해 능청스러운 연기를 펼치며 주목받았다.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는 내년 1월 1일 밤 1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