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또맘 (사진=오또맘 SNS)

오또맘 (사진=오또맘 SNS)



장성규 팔로우 논란에 인플루언서 오또맘이 결국 사과했다.

오또맘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으로서 넘 기쁜 마음을 주체못해. 스토리로 잠깐 올렸던 게 제 의도와 다르게 여기저기 기사화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경솔하게 행동한 점. 너무 죄송하게 되었습니다"라며 "앞으로는 조심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오또맘은 지난 4일 자신의 장성규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팔로우 하자 장성규의 팬임을 밝히며 이 사실을 알린 바 있다. 오또맘과 장성규의 팔로우 논란은 서로 팔로우를 취소하는 언팔로 마무리됐다.

한편 오또맘은 팔로워 수 약 60만 명을 보유한 인플루언서로, 인형같은 외모로 주목받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