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취리·아비가일 '대한외국인'서 핑크빛 기류
샘 오취리 "마음 없다고 하면 거짓말" 솔직한 언급
오취리 아비가일 / 사진 =MBC에브리원 '대한 외국인' 방송 캡처

오취리 아비가일 / 사진 =MBC에브리원 '대한 외국인' 방송 캡처

'대한 외국인'에 출연중인 방송인 샘 오취리와 아비가일의 핑크빛 분위기가 감지돼 눈길을 끌었다.

지난 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는 파라과이 출신 방송인 아비가일이 출연했다.

이날 아비가일은 샘 오취리와의 인연을 언급하면서 하트를 보냈고, 샘 오취리 역시 손하트로 화답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그러자 박명수는 놀라 "둘이 뭐냐. 결혼 발표냐"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용만 역시 몰아가기에 합류했다.

이에 샘 오취리는 "마음이 있었다. 없다고 하면 거짓말"이라고 솔직하게 대응했다. 그는 아비가일에 대해 "뜨거운데도 계속 옆에 가게 되더라. 나도 모르게. 그리고 양파다. 깔수록 매력이 계속 나온다. 푹 빠졌다"고 솔직한 언급을 해 환호를 받았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