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19 마마’ 방송화면 캡처.

‘2019 마마’ 방송화면 캡처.

‘2019 마마’ 방송화면 캡처.

가수 박진영과 그룹 마마무의 화사가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2019 마마’)’에서 ‘날 떠나지마’ 리믹스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2019 마마’는 4일 일본 나고야돔에서 열렸다. 박진영과 화사는 ‘월드와이드 팬즈 초이스’ 시상이 끝난 후 함께 무대 위에 섰다.

‘날 떠나지마’는 박진영의 히트곡 중의 하나다. 박진영과 화사는 박진영의 트레이드마크 중 하나였던 비닐바지를 입고 퍼포먼스를 펼치며 무대를 압도했다.

이후 박진영은 마마무와 각자의 히트곡인 ‘어머님이 누구니”나로 말할 것 같으면’ 퍼포먼스를 이어 펼치며 다소 처진 열기를 끌어올렸다. 갓세븐 등 ‘2019 마마’에 온 가수들은 기립박수를 치며 환호를 보냈다.

박진영은 마마무와의 합동 퍼포먼스 이후 신곡 ‘FEVER’를 피아노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해 선보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