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정훈 '1박2일 시즌4' 촬영 중 손가락 부상
소속사 측 "촬영 마친 후 치료 받아…일정에 문제 없어"
연정훈 골절상 / 사진 = 한경DB

연정훈 골절상 / 사진 = 한경DB

배우 연정훈이 '1박2일 시즌4' 촬영 중 손가락 골절상을 당했다.

연정훈 소속사 측은 4일 연정훈이 '1박2일 시즌4' 촬영 중 손가락 골절상을 당했으며 촬영을 마친 뒤 치료를 받은 사실을 전했다.

현재 연정훈은 회복 중이며, 심각한 부상은 아니라서 다음 촬영에는 문제가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정훈의 사고는 지난 주 진행된 '1박2일 시즌4' 촬영 도중 발생했다. 손가락 부상에도 불구하고 연정훈은 내색하지 않은 채 촬영을 마무리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1박2일 시즌4'는 오는 8일 오후 6시 30분 KBS 2TV에서 첫 방송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