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SBS 라디오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 방송화면. /

SBS 라디오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 방송화면. /

SBS 라디오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 방송화면. /



가수 천단비가 4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에 출연해 뛰어난 가창력을 뽐냈다.

천단비는 이날 방송에서 지난 10월 25일 발표한 디지털 싱글 ‘괜찮아지는 법’을 불렀다. 이른 오전임에도 흠잡을 데 없는 매끄러운 노래 실력으로 청취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천단비는 “2019년은 어떤 해였느냐”는 김창완의 질문에 “새 음반을 준비하는 기간이었다”고 답했다. 연말 계획에 대해서는 “특별한 건 없고 공연을 보러 다닐 예정”이라고 말했다.

떠오르는 ‘OST 여왕’으로 불리는 천단비는 “드라마 OST를 부를 때 특별한 비법이 있느냐”고 묻자 “드라마의 내용을 간략하게 듣고 난 뒤 이야기와 주인공의 주제에 맞게 감정을 이입하려고 노력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천단비는 밴드 잔나비의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를 불렀다. 김창완은 “넋을 빠지게 하는 노래였다”고 극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