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폴킴 / 사진제공=뉴런뮤직

가수 폴킴 / 사진제공=뉴런뮤직

가수 폴킴 / 사진제공=뉴런뮤직

싱어송라이터 폴킴이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정지우 감독과 함께한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난달 29일 발매된 폴킴의 새 싱글 ‘마음’의 뮤직비디오 감독이 바로 정지우였던 것. 정해인, 김고은 주연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감독인 정지우는 해당 영화의 예고편에서 시그널 음악으로 참여했던 폴킴과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후 그의 신곡 뮤직비디오 감독으로 나섰다.

특히 정지우 감독은 폴킴이 들려준 ‘마음’의 데모곡을 듣고 흔쾌히 감독 참여를 승낙했고 서정적이면서도 감각적인 ‘마음’ 뮤직비디오가 탄생됐다는 후문이다.

폴킴의 이번 신곡 ‘마음’은 지난 10월 발매한 정규 2집 Part.1 ‘마음, 하나’ 이후 2개월 만에 발매하는 신보다. Part.2 ‘마음, 둘’ 발매에 앞서 선보이는 싱글로 정규 2집 파트 1, 2의 메시지를 잇는다.

폴킴의 ‘마음’ 음원과 정지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뮤직비디오는 각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