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송가인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송가인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송가인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송가인과 영화감독 봉준호 등이 올해의 인물로 뽑혔다.

4일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2019 올해의 인물’을 조사한 결과 분야별 올해의 인물에 펭수와 송가인, 봉준호 등이 꼽혔다고 밝혔다.

지난달 29일부터 시작된 조사는 성인 2333명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방송·연예, 사회·문화, 스포츠, 경제·기업 등 4개 분야별로 가장 인상 깊었던 인물 1명을 투표했다.

방송·연예 분야에서는 남극에서 온 EBS 연습생 펭수가 20.9%의 득표율로 1위에 올랐다. 펭수를 선택한 이유는 화제성(56.7%)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어 송가인(17.6%), BTS(16.7%), 장성규(9.1%), 공효진(5.8%) 등이 뒤를 이었다.

사회·문화 분야에서는 백종원(29.7%)이 1위를 차지했으며 봉준호(21.1%)가 2위로 꼽혔다.

스포츠 분야 올해의 인물에는 손흥민(46.3%)이 압도적 1위를 차지했고, 박항서(16.3%), 류현진(10.2%) 등의 순이었다.

올해 조사에서는 펭수 외에도 소설과 영화의 제목에 등장한 주인공 김지영이 사회·문화 분야 3위에 오르고, 배우 김응수가 영화 타짜에서 연기한 인물인 곽철용이 4.6%를 득표하는 등 실존 인물이 아닌 캐릭터가 높은 관심을 얻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