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성시경. / 제공=에스케이재원

가수 성시경. / 제공=에스케이재원

가수 성시경. / 제공=에스케이재원

가수 성시경이 애잔한 발라드 곡으로 돌아온다.

성시경의 소속사 에스케이재원은 4일 “성시경이 오는 9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5월 내놓은 ‘영원히’ 이후 약 1년 7개월 만이다.

에스케이재원의 관계자는 “겨울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성시경 표 발라드”라고 소개했다.

성시경은 신곡을 발표한 뒤 오는 20일과 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단독 콘서트 ‘2019 성시경 <노래>’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