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나가쇼' 이경규-요요미(사진=방송 화면 캡처)

'막나가쇼' 이경규-요요미(사진=방송 화면 캡처)


'막나가쇼'에서 개그맨 이경규가 '트로트 아이돌' 요요미에게 가수 혜은이를 닮았다고 말했다.

3일 오후 방송된 JTBC 시사·교양 프로그램 '체험! 사람의 현장 '막나가쇼''에서는 트로트 가수 요요미와 인터뷰를 진행하는 이경규의 모습이 담겼다.

요요미는 롤모델로 혜은이를 꼽았다. 요요미가 혜은이 노래를 줄줄 꿰고 있자 이경규는 "이거 대화가 되네?"라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이에 요요미는 자신의 가슴을 가리키며 "제가 여기에 아재가 있어서"라고 답했다.

실제로 요요미 콘텐츠 채널 영상의 절반 이상이 혜은이 노래 커버 영상이었다. 이경규는 장난기가 발동해서 "혜은이 씨가 그만하라고 하지는 않았는지?"라고 물었다. 요요미는 웃음을 터뜨리며 "그런 얘기는 없으셨고, 이 귀여운 친구는 누구냐고 하셨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또한 이경규는 이목구비도 혜은이와 많이 닮았다며 공통점을 발견했다. 이에 요요미는 "그런 얘기 많이 해주시더라"라며 미소 지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