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빈(AVIN) (사진=유튜브 채널 딩고 프리스타일)

아빈(AVIN) (사진=유튜브 채널 딩고 프리스타일)


데뷔 앨범 발매를 앞둔 DJ 겸 프로듀서 아빈이 신곡 ‘WAR’의 라이브 영상을 최초 공개해 리스너들의 뜨거운 반응을 자아냈다.

아빈은 지난달 28일 유튜브 채널 딩고 프리스타일을 통해 래퍼 저스디스와 함께한 선공개 싱글 ‘WAR(워, Feat. JUSTHIS)’의 라이브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아빈은 화려한 디제잉 실력과 남다른 스웨그를 뽐내며 신곡 ‘WAR’를 선보였다. 특히 피처링에 힘을 보탠 저스디스의 강렬하고 날카로운 래핑과 아빈의 파워풀한 비트가 어우러지며 특급 케미스트리를 발산, 보는 이들의 무한 재생을 유발했다.

아빈은 음악에 집중하는 천상 아티스트의 면모는 물론, 신인답지 않은 범접불가한 포스로 몰입감을 상승시키며 역대급 라이브 클립을 탄생시켰다.

특히 이번 영상은 “아빈X저스디스, 최고의 조합”, “트렌디하고 탄탄한 비트”, “말 그대로 찢어놨다. 넋 놓고 보게 된다” 등 대중의 뜨거운 반응과 함께 15만 뷰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아빈은 가수 윤하, 김하온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의 앨범 프로듀싱은 물론, 세계적인 EDM 페스티벌 ‘EDC Las Vegas(EDC 라스베이거스)’를 비롯해 저명한 각종 뮤직 페스티벌에 DJ로 참석하는 등 정식 데뷔 전부터 활발한 음악 행보를 펼치고 있는 국내 최초 DJ 겸 프로듀서다.

아빈은 오는 5일 데뷔 앨범 ‘TRANCHE(트랜치)’ 발매를 앞두고 있으며, ‘TRANCHE’는 그가 경험해 온 인생의 조각들과 사랑과 음악, 분노, 미래에 대한 생각 등을 담은 일렉트로닉 베이스의 앨범으로, 매드클라운, 김하온, 쿠기, 페노메코, pH-1, 소코도모, 새소년 황소윤, Dbo, 저스디스, 구피, 릴러말즈 등 가요계 대표 아티스트들이 피처링에 힘을 보태며 기대를 높였다.

아빈의 데뷔 앨범 ‘TRANCHE’는 오는 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