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대한외국인’의 정세운./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의 정세운./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의 정세운./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가수 정세운이 퀴즈에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오는 4일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는 신곡 ‘비가 온대 그날처럼’을 발표해 솔로로 활발히 활동 중인 정세운이 출연한다.

정세운은 과거 Mnet ‘K팝스타3’에서 자작곡을 선보이며 실력을 입증 받았다. 이후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성장한 모습을 보이며 많은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정세운은 팬들이 지어준 별명 ‘팀 정세운’에 대해 언급한다. 그는 “내가 솔로로 활동 중인데 보컬 담당, 댄스 담당 등 다양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고 해서 ‘팀 정세운’이라는 별명이 있다”고 설명한다. 이에 MC 김용만이 “평소 노래를 많이 들어서 보컬 담당인 건 알겠는데 댄스 담당도 있냐”고 의문을 품자 정세운은 “댄스 담당이 내 팀 중에서 가장 인기 있는 멤버”라며 즉석에서 ‘댄스 담당 정세운’을 소환해 멋진 댄스 실력을 뽐낸다.

정세운의 댄스 실력에 감탄한 MC 김용만이 ‘퀴즈 정세운’에 대해서도 기대감을 드러내자 그는 “‘퀴즈 담당 정세운’은 오늘 첫 데뷔다. 베일에 싸였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새로운 활약을 예고한다.

정세운의 퀴즈 데뷔 신고식은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