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막나가쇼’ 김구라. /사진제공=JTBC

‘막나가쇼’ 김구라. /사진제공=JTBC

‘막나가쇼’ 김구라. /사진제공=JTBC

JTBC 체험! 사람의 현장 ‘막나가쇼’의 김구라가 영화 ‘82년생 김지영’과 관련된 인물들을 찾아가 직격 인터뷰를 펼친다.

3일 방송되는 ‘막나가쇼’ 2회에서는 화제의 영화 ‘82년생 김지영’에 대한 이슈를 조명한다. 논란과 관련된 인물들은 물론 실제 82년생을 만나 다채로운 대화를 나눈다.

김구라는 영화를 관람하며 관객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들어본다. 또한 영화의 원작이었던 책이 출간된 후 동료의원 300여명에게 책 선물을 한 금태섭 국회의원과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또한 영화 논평을 올렸다가 사흘 만에 내린 논평 철회의 주인공 장종화 더불어 민주당 청년대변인과도 만났다. 정치권에 치열한 갑론을박이 있었던 이슈이기에 사흘 만에 철회한 이유부터 본래의 논평 의도까지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눴다.

김구라는 실제 82년생을 만나 현실판 ‘82년생 김지영’은 어떤 문제들을 담고 있는지도 고민해봤다. 사회 문제점을 내포한 원작을 영화화 한 만큼 현실 속에서도 실제 김지영을 어렵지 않게 발견할 수 있었다.

한국이 주목하는 이슈의 현장을 찾아 그 원인을 알아보는 코너 김구라의 ‘WHY!왜구랴?’는 3일 밤 11시 ‘막나가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