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새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대본 리딩 현장. /사진제공=tvN

tvN 새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대본 리딩 현장. /사진제공=tvN

tvN 새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대본 리딩 현장. /사진제공=tvN

tvN 새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대본 리딩 현장이 3일 공개됐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병원에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응답하라’ 시리즈와 ‘슬기로운 감빵생활’로 신드롬을 일으켰던 신원호 PD와 이우정 작가의 신작으로 큰 관심을 받았다.

최근 진행된 대본 리딩에는 캐스팅을 확정한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열연을 펼쳤다. 병원을 배경으로 한 이번 작품에는 의사, 환자, 가족 등 다양한 역할을 맡게 된 배우들이 각자의 매력과 존재감을 드러내며 현장의 몰입도를 높였다.

극 중 99학번 의대 동기 5인방으로 등장하는 배우 조정석, 김대명, 정경호, 유연석, 전미도는 첫 호흡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찰떡 케미를 뽐냈다. 다섯 사람은 오래된 친구들 사이의 우정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제작진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이들은 대본 리딩 내내 능수능란한 완급 조절로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배우 김해숙을 비롯해 정문성, 문태유, 신현빈, 김준한, 최영준, 안은진, 하윤경, 김혜인, 조이현, 배현성, 김수진, 최영우 등의 열연 또한 빛났다. 이들은 각자 맡은 캐릭터에 몰입, 탄탄한 연기를 펼치며 재미와 긴장감을 배가했다.

대본 리딩 시작에 앞서 신 PD는 “지금까지 내가 했던 드라마들을 보면 유독 병원 배경이 많았다. 삶의 극적인 순간들이 병원에 다 있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생로병사가 넘쳐나는 환경 속에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해보면 어떨까 싶어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평범하고 소소한 이야기들이 얼마나 힘이 있는지 보여줄 수 있는 배우들이 모였다. 이들과 함께 하는 작업인 만큼 완성도 있는 작품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내년 방송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