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우성민. / 제공=배우앤배움EnM

배우 우성민. / 제공=배우앤배움EnM

배우 우성민. / 제공=배우앤배움EnM

아역 배우 우성민이 JTBC 새 금토드라마 ‘초콜릿'(극본 이경희, 연출 이형민)에 출연한다.

우성민의 소속사 배우앤배움EnM은 29일 “우성민은 이날 처음 방송되는 ‘초콜릿’에서 호스피스 병동의 마스코트 지용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우성민은 아홉 살이라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러운 연기를 펼쳐 제작진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한다.

드라마 ‘계룡 선녀전’, ‘배가본드’, ‘참치와 돌고래’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경력을 쌓아온 우성민은 소속사를 통해 “감독님과 모든 배우 선배님, 많은 스태프들 덕분에 즐겁게 촬영을 마쳤다. 예쁘게 봐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초콜릿’은 냉철한 뇌신경외과 의사 이강(윤계상 분)과 따뜻한 심성을 지닌 셰프 문차영(하지원 분)이 호스피스 병동에서 다시 만나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는 내용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