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연애의 맛3’ 오창석. /사진제공=TV CHOSUN

‘연애의 맛3’ 오창석. /사진제공=TV CHOSUN

‘연애의 맛3’ 오창석. /사진제공=TV CHOSUN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3에 시즌2 ‘공식 2호 커플’의 주인공 오창석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실제 연인이 된 이채은과의 가슴 떨리는 연애담을 펼쳐낸다.

오창석은 28일부터 밤 10시로 방송 시간대를 옮긴 ‘연애의 맛’ 시즌3에 출연한다. ‘연애의 맛’ 시즌2를 통해 이채은을 만나 실제 연인으로 발전한 후 ‘5G커플’ ‘아아커플’ 등으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았던 오창석의 등장에 스튜디오 패널들은 환호와 탄성을 지르며 반겼고 그동안 궁금했던 것들을 쏟아내기 시작했다.

오창석은 최근 이채은과 함께 다녀온 미국 LA 여행에 대해 이야기하며 “한 번도 안 싸웠다고 하면 거짓말”이라고 말했다. 이어 카메라 밖 실제 연애에 대해 낱낱이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시즌3 출연자들의 ‘리얼 연애담’을 지켜보던 오창석은 아아커플을 뛰어넘는 정준·김유지 커플의 초고속 연애 속도와 고수위 스킨십을 지켜보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결국 얼굴까지 빨개지며 당황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창석은 시즌2에서 활약한 ‘연애의 맛’ 선배로서 “남자가 적극적이지 않으면 성사되기 힘들다”고 실제 연인으로 발전될 수 있는 살아있는 꿀팁들을 방출했다. ‘진짜 사랑’에 푹 빠져 있는 오창석이 전하는 리얼 연애담이 궁금해진다.

제작진은 “오창석의 등장에 스튜디오 내 러브무드가 극에 달하며 한층 활기를 띠었다”며 “오창석이 과감하고 또 솔직하게 전하는 연인 이채은과의 리얼 러브스토리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